본문 바로 가기 (Skip to content)

quick menu

고객센터 패키지 예매안내 유료회원안내 규정재개정예고 서울시향 페이스북 서울시향 트위터 서울시향 유튜브 서울시향 인스타그램 서울시향 카카오

고객상담 1588-5081

공연일정

  1. 홈
  2. 공연안내
  3. 정기공연
  4. 공연일정
poster
2019 서울시향 실내악 시리즈 IV: 크리스티안 테츨라프 II

2019.09.07 (토) 오후 05시 00 분 세종문화회관 체임버홀

    50,000원(R), 30,000원(S), 10,000원(A)

바이올린 - 크리스티안 테츨라프


※ 본 연주회의 일정과 장소 출연진과 곡목 등은 사정에 따라 변경될 수 있습니다.

예매하기 관심공연

공연소개

2019 서울시향 실내악 시리즈 IV: 크리스티안 테츨라프 II

2019년 97() 5pm 세종체임버홀

 

베토벤, 바이올린 소나타 제4

Beethoven, Violin Sonata No. 4 in a minor, Op. 23

 

프랑크, 바이올린 소나타

Franck, Violin Sonata in A major

 

---------- 휴식 15분 ----------


수크, 피아노 오중주

Suk, Piano Quintet in G minor, Op. 8


바이올린 크리스티안 테츨라프, 주연경 Christian Tetzlaff, Yeon Kyung Joo, violin

비올라 안톤 강 Anton Kang, viola

첼로 김소연 Soyun Kim, cello

피아노 키벨리 되르켄 Kiveli Dörken, piano

 

크리스티안 테츨라프는 독일 고전주의 전통을 몸속 깊이 간직한 바이올리니스트다. 그가 연주하는 베토벤은 특유의 자신감과 권위가 있으며 황홀할 만큼 생생하다. 뉴욕타임스는 그의 연주가 엄격하고 정결하며 과도한 표현이 배제되어 있다고 전한 바 있다. 불꽃과 같은 베토벤의 바이올린 소나타 A단조에 이어 장려한 프랑크의 A장조 소나타를 연주한다. 장엄하고 도취적이며 열정적인 곡으로서, 낭만주의 바이올린 음악의 정점 중 하나로 꼽을 수 있다. 후반부에는 서울시향 단원들과 함께 요제프 수크의 대작을 연주한다. 테츨라프의 정밀한 기교와 빛나는 톤을 만끽하는 공연이 될 것이다

출연진
  • 뮤지션사진
    바이올린 크리스티안 테츨라프

    2019년 서울시립교향악단 ‘올해의 음악가’ 크리스티안 테츨라프는 베를린 필하모닉, 위그모어홀, 카네기홀, 메트로폴리탄 오페라 오케스트라의 상주 아티스트로 활동해온 바 있다. 그의 연주는 ‘연주 관행’에 대한 고려나 관습적인 단순...

    더보기
프로그램
  • 뮤지션사진
    바이올린 소나타

    바이올린 소나타 A장조 (1886)
    글 : 황장원(음악 칼럼니스트)

    <연주시간 : 29분>

     세자르 프랑크는 흔히 ‘프랑스 작곡가’로 인식되지만, 그의 태생을 따져보면 독일인에 더 가깝다. 지금의 벨기에 지방인 리에주에서 태어난 그의 어머니는 독일계였고 아버지도 독일 국경 근방 출신이었다. 비단 태생뿐 아니라 음악적 성향의 관점에서도 프랑크는 다분히 ‘독일적’이었다. 그런 프랑크가 남긴 바이올린 소나타가 ‘프랑스 바이올린 소나타의 최고봉’으로 거론되는 것은 어찌 보면 아이러니한 일일 수도 있다.

     이 ‘A장조 소나타’는 프랑크의 나이 63세에 이른 1886년에 작곡되었다. 프랑크는 이 곡을 동향의 젊은 바이올리니스트 외젠 이자이를 위해서 썼고, 완성된 작품은 그 해 9월 이자이의 결혼식에서 처음 연주되었다. 전해지는 이야기에 따르면 프랑크는 이 곡의 악보를 결혼식 아침에 이자이에게 선물했고, 이자이는 결혼식 하객으로 참석한 피아니스트와 급히 리허설을 가진 후 다른 하객들 앞에서 직접 이 소나타를 연주했다고 한다. 그 후 이 곡은 이자이의 평생 애주곡이 되었고, 그의 브뤼셀과 파리 공연에서 성공을 거둔 이래 바이올리니스트들의 주요 레퍼토리로 자리매김했다.

     프랑크는 일찍이 리스트의 딸인 코지마를 위해서 바이올린 소나타를 작곡하려고 시도한 적이 있었지만, 그 소나타는 28년이 지나도록 빛을 보지 못하고 있었다. 그의 유일한 바이올린 소나타는 아마도 이자이에게서 받은 영감이 없었다면 완성되지 못했을 지도 모른다. 이 곡의 규모와 스타일을 살펴보면 이자이의 연주를 염두에 두고 작곡되었음을 알 수 있으며, 무엇보다 젊은 친구의 결혼과 그 앞날을 축복하기 위해 세심하게 배려한 흔적을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다. 이와 관련 프랑크는 제1악장에 대해서 ‘연애의 시작’을 의미한다고 말한 바 있으며, 제4악장은 신혼부부의 행복한 미래를 기원하는 듯한 밝고 활기찬 환상으로 가득하다.

     전곡은 4악장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느리게-빠르게-느리게-빠르게인 구조를 보면 마치 바로크 시대로 돌아간 것 같기도 하다. 그러나 곡 전체의 구성에는 프랑크가 다른 걸작들에서 활용했던 순환형식이 적용되어 있다. 즉 바이올린의 제1주제를 비롯하여 작품의 주요주제들이 이후의 악장들에서 계속 나타난다. 또한 카논 기법을 도입한 피날레에는 대위법을 선호했던 프랑크의 취향이 잘 드러나 있다. 무엇보다 경쾌하고 사랑스러운 분위기, 강렬하고 드라마틱한 힘이 절묘한 조화를 이루며 전편에 걸쳐 꾸준한 상승의 흐름을 이어가는 이 소나타는 프랑코-벨기에 악파의 한 정점을 보여주는 명작이라 하겠다.

     

    더보기
연관패키지
공연 관람후기

더보기

공연 관람후기
작성자 제목 조회수
데이터가 없습니다.

쓰기

공연 한줄평

더보기

공연 한줄평
작성자 내용 삭제
 

  • - 회원님들과 해당 공연에 대한 한줄평을 나누세요. (현재 0/140)
  • - 비밀번호는 숫자4자리로만 입력 가능합니다. (한줄평 삭제 시에 필요)

쓰기

SPO SPONSOR
sponsor
후원 안내
여러분의 소중한 정성이 모여, 감동과 희망의 선율이 됩니다. 후원하기 버튼

페이스북 퍼가기 트위터 퍼가기 목록보기

문의처
문의처 공연문의 및 티켓 예매처

TEL : 1588-1210 (평일 오전9시~오후6시 운영)
FAX : 02-3700-6365